적재 인스타그램 캡처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 출연한 싱어송라이터 적재가 관심을 끌고 있다.

지난 3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MC 유재석의 요청으로 노래를 작곡하는 뮤지션들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방송에서 유희열은 “적재 노래 중에 제일 유명한 노래가 있다. 박보검이 부른 노래”라며 적재의 곡인 ‘별 보러 가자’를 재치있게 불러 출연진들의 웃음을 샀다.

이에 적재에 대해 알게 된 유재석은 “그게 적재 노래구나”라고 놀랐다.

적재는 2008년부터 가수 정재형, 박효신, 김동률, 아이유 등의 기타 세션으로 활동해온 실력파 뮤지션이다. 최근 박보검이 불러 유명세를 탄 ‘별 보러 가자’의 원곡자이기도 하다.

이날 방송에서는 유재석의 요청으로 이상순과 함께 곡을 만드는 모습을 선보였다. 적재는 이상순의 연주를 듣고 즉석에서 오선지에 코드를 딴 뒤 세련된 연주 실력을 선보여 지켜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김다영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