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김희철이 짝사랑한다는 중국 배우 ‘축서단’ 화제

축서단 웨이보 캡처

슈퍼주니어 김희철이 방송을 통해 중국 배우 축서단에 대해 호감을 드러냈다. 방송 직후 인터넷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엔 ‘축서단’의 이름이 오르내리고 있다.


1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김희철은 친한 동생 개그맨 이진호에게 자신이 좋아하는 사람이 중국 배우 축서단이라고 말했다. 이날 김희철은 드라마 ‘의천도룡기’를 보여주며 이 드라마를 보고 사랑에 빠졌다고 털어놨다.

김희철의 얘기를 듣던 이진호는 어리둥절한 표정을 지어 보였다. 그러나 김희철은 아랑곳하지 않고 “정말 예쁘지 않냐”라며 연신 감탄했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본 김희철의 모친은 “그래도 살아있는 사람을 좋아한다니 다행”이라며 “예전엔 만화 캐릭터를 좋아했다. 팬들이 캐릭터가 있는 베개 등을 보내주기도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1992년생인 축서단은 중국에서 모델로 데뷔했다가 배우로 전향했다. 드라마 삼생삽세 심리도화, 일천령일야, 화심사 등을 통해 얼굴을 알리며 안정적인 연기력과 수려한 외모로 많은 팬의 사랑을 받고 있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