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마사회 인천중구지사, 인천중구노인복지관 250만원 쾌척

행복요리교실 지원


한국마사회 인천중구지사(김종선 지사장)는 6일 인천중구노인복지관(김세원 관장) 남성어르신들을 위해 250만원을 후원하는 기부금 전달식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 기부금은 가사활동 경험이 적은 남성어르신들의 건강한 노후생활을 위해 실생활에서 활용할 수 있고 영양가 있는 식사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한 ‘행복 요리교실 - 할아버지! 냉장고를 부탁해’ 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사업비용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중구노인복지관 김세원 관장은 “한국마사회의 지원으로 새롭게 운영하는 행복요리교실 프로그램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인천중구 소재 요리학원과 연계해 전문 요리강사로부터 교육을 받고 10여 종류의 음식을 직접 만들어 보는 시간을 통해 남성어르신들의 요리에 대한 자신감을 높여 가족 및 인스턴트 제품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고 양질의 음식섭취를 통해 건강한 노후생활을 도모하고 더불어 신체 감각 발달과 인지기능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김종선 지사장은 “어르신들이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사회적 친밀감을 형성하고, 건강하고 활기찬 노년을 보내시는데 많은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며 “관내 어르신들의 복지증진을 위해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후원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