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무로서 “빌딩 흔들린다” 대피 소동… 냉각기 추락 탓?

9일 오후 빌딩이 흔들린다는 신고가 접수된 서울 중구 충무로2가의 한 빌딩. 뉴시스

9일 낮 서울 중구 충무로2가의 한 빌딩이 흔들린다는 신고가 들어와 시민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45분쯤 “건물이 심하게 흔들린다”는 신고가 있었고, 충무로2가 해당 빌딩과 주변에 있던 시민 700여명이 긴급 대피했다.

출동한 소방당국은 건물 자체의 결함이 발견되지 않아 시민들을 복귀 조치했다.

소방당국은 옥상에 있던 냉각기가 바닥에 떨어지면서 생긴 일시적 진동으로 추정하고 있다. 냉각기가 추락한 원인은 파악되지 않았다.

김남중 기자 njkim@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