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의회, 술 취해 장애인 폭행한 도의원 윤리특위 회부

더불어민주당 소속 강원도의회 A의원이 술자리에서 지체장애인을 폭행해 물의를 빚고 있다. 연합뉴스

술자리에서 지체장애인을 폭행한 강원도의회 의원이 도의회 윤리특별위원회에 넘겨졌다.

강원도의회는 10일 제284회 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도의원 A씨(더불어민주당)에 대해 의장 직권으로 올린 징계 요구서를 보고하고 해당 안건을 윤리특위로 회부했다고 밝혔다.

원주를 지역구로 둔 A 도의원은 지난 3일 술에 취해 술자리에 함께 있던 지체장애인 B씨를 폭행했다. 얼굴을 맞은 B씨는 기절했고 당시 술자리에 동석했던 B씨의 딸은 이 모습을 보고 큰 충격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A 도의원의 징계 수위는 윤리특위 심사·의결을 거쳐 다음 본회의에서 최종 결정될 예정이다.

소설희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