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 10대가 물에…광역상수관 파열된 ‘안양 인덕원역 사거리’

연합뉴스

경기도 안양 동안구 인덕원역 사거리에서 13일 오후 9시50분쯤 광역상수관이 파열돼 도로가 물에 잠겼다.

상수관 파열로 물이 쏟아지면서 지반도 일부 침하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로 인해 차량 10여대가 침수됐으나 다친 사람은 없었다.

안양시와 경찰·소방당국은 인덕원역 3번 출구 앞 서울 방향 편도 7차로 도로 300여m 구간을 통제하고 사고를 수습했다.

시 관계자는 “사고가 난 상수관을 잠그고 후속 조처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은주 기자 wn1247@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