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롤스타즈 월드 파이널’이 오는 11월 15, 16일 양일간 부산 벡스코 오디토리움에서 진행된다.

슈퍼셀은 지스타 2019의 메인 스폰서로 참여하면서 이번 대회를 기획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번 대회를 통해 초대 챔피언이 가려진다. 올해 처음 진행되는 ‘브롤스타즈 월드 파이널’에는 총상금 25만 달러(약 2억9500만원)가 걸려있다.

이번 대회에선 지역 예선에서 우승한 8개팀이 승부를 펼친다. 북미(멕시코 포함), 라틴 아메리카 브라질, 라틴 아메리카 히스패닉, 유럽-중동-아프리카(2개팀), 일본, 중화권 등 7개 지역 결선에서 최종 우승한 팀과 주최국인 한국의 대표팀 1개팀이 참가한다.

아울러 슈퍼셀은 브롤스타즈를 중심으로 한 자사 게임을 체험할 수 있는 전시 부스와 프로그램을 꾸린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