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서귀포의 한 도로에서 덤프트럭이 넘어지는 사고가 발생해 50대 운전자가 숨졌다.

17일 오전 8시45분쯤 제주 서귀포시 안덕면 동광1교차로 입구 평화로에서 덤프트럭이 옆으로 넘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운전자 A씨(58)가 팔이 잘리는 등 크게 다쳐 출동한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사고 당시 덤프트럭에 탑재된 포크레인도 도로 옆 화단에 떨어졌으나 2차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경찰은 제주시에서 서귀포 중문 방향으로 향하던 트럭이 도로 경계석을 들이받고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제주=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