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카라 박규리♥동원건설 회장 장손 열애… “전시회서 만나”

열애 사실을 인정한 카라 출신 박규리. 뉴시스

걸그룹 카라(KARA) 출신 박규리(31)가 동원건설 회장의 장손 송자호(24)씨와 열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1일 더팩트는 박규리와 송자호 큐레이터가 공통 관심사인 미술을 통해 호감을 쌓아오다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고 단독 보도했다.

두 사람은 레스토랑에서 저녁 식사를 함께하고 잠실 인근에서 심야 데이트를 하는 등 주변 시선을 의식하지 않고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포착됐다.

박규리의 소속사 더씨엔티글로벌 측은 “두 사람은 지난 6월 서울의 M컨템포러리 아트센터에서 열린 ‘낙서 천재’ 존 버거맨 전시회에서 처음 만났다”며 연애 사실을 인정했다. 이 전시회는 송자호씨가 개최한 것으로 알려졌다.

결혼에 대해서는 “이제 막 시작한 연인이라 결혼을 이야기할 단계는 아니다”라며 “예쁘게 만나는 모습을 지켜봐 달라”고 당부했다.

박규리는 카라 해체 이후 드라마 ‘장영실’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등에 출연하며 연기에 집중하고 있다. 최근에는 ‘우먼 톡톡’ ‘왓 위민 원트’ ‘The beauty, a week’ 등 뷰티 방송을 진행하기도 했다.

7살 연하의 송씨는 충청도 소재 건설회사인 동원건설㈜의 장손이다. 현재는 큐레이터로 활동 중이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