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이스트 아론의 오피셜 포토와 트레일러 영상이 공개됐다.

그룹 뉴이스트(JR, Aron, 백호, 민현, 렌)의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지난 8일 오후와 오늘(9일) 0시, 각각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멤버 아론의 오피셜 포토와 트레일러 영상을 공개, 미니 7집 ‘The Table(더 테이블)’을 통해 뉴이스트가 선사할 색다른 모습에 궁금증을 자극했다.

공개된 ‘Pieces Of Pie’ 버전 오피셜 포토의 아론은 가을빛이 감도는 분위기 속에서 식탁에 기대어 엎드린 채 그윽한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 비현실적인 독보적 비주얼을 과시했으며 한 손에 복숭아를 감싼 채 차분하면서 따뜻한 무드를 자아내 보는 이들의 시선을 단번에 사로잡았다.

또한 트레일러 영상을 통해 댄디한 모습으로 등장한 아론이 복숭아를 집중해서 깎는 모습과 함께 끓고 있는 주전자가 교차 편집되어 긴장감을 조성해 몰입도를 높였다. 이어 손을 베인 아론 앞에 수북이 쌓여진 파이 위의 복숭아가 비춰지며 누군가 찾아올 것을 암시하는 듯한 초인종 소리가 울려 호기심을 더욱 증폭 시키기도 했다.

특히 이번 새 앨범의 트레일러 영상은 한편의 영화 같은 느낌과 더불어 섬세하면서도 정교한 사운드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으며 오랜 여운을 잔잔히 남겨 각자의 이야기를 전하고 있어 남은 멤버들의 개인 트레일러 영상에 대한 궁금증은 물론 이들이 펼칠 스토리에 더욱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처럼 개인 오피셜 포토와 색다른 트레일러 영상을 순차적으로 공개하는 것은 물론 미니 7집의 콘셉트 페이지까지 꾸준하게 업데이트해 많은 추측이 이어지는 등 컴백을 기다리는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는 뉴이스트가 과연 어떤 새로운 변화로 대중 곁을 찾을지 이들의 새 앨범 ‘The Table’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뉴이스트는 오는 2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미니 7집 ‘The Table(더 테이블)’을 발매한다. 사진=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김기호 hoya71@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