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고양시에서 최근 야생멧돼지가 잇따라 나타나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19일 오후 1시40분쯤 고양시 덕양구 성사초등학교 뒤편에 멧돼지 5마리가 나타났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멧돼지들은 도로를 뛰어다니며 행인들을 위협하고, 점포 유리창을 들이받는 등 소동을 피웠다.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 구조대는 1시간여 만에 멧돼지 1마리를 포획했고, 민간 엽사들이 2마리를 사살했다. 그러나 나머지 2마리는 인근 야산으로 달아났다.

앞서 지난 15일 오전 2시30분쯤에도 일산동구 풍산동의 한 아파트단지 인근에서 멧돼지 1마리가 나타나 도로를 활보하다 달아났다. 또 같은 날 오후에는 덕양구 대자동의 한 지하차도에서 폐사한 멧돼지가 발견되기도 했다.

고양=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