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여수시는 21일 시청 상황실에서 대성산업가스㈜와 680억원 규모의 공장 증설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에 따라 대성산업가스는 올해부터 내후년까지 여수산단 GS칼텍스 1공장 8303㎡에 산업용 가스 공장을 증설한다.

이를 통해 연간 산소 15만t과 질소 38만t을 생산하고, 직원 20명을 신규 채용한다.

또 소속 직원 전입, 여수시민 채용, 지역 물품 우선 구매, 지역기업 우선 이용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노력한다.

시는 이번 투자 사업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인허가 등 행정 지원에 힘쓴다.

대성산업가스는 국내 최대의 산업용 가스 제조업체로 알려졌다. 일반 가스는 물론 초고순도 순수가스, 반도체용 특수가스, 정밀 혼합가스, 의료용 가스, 가스 장비 등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제품을 생산·공급하고 있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공장 증설이 여수국가산단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대성산업가스가 지역에 튼실히 뿌리내릴 수 있도록 기업 하기 좋은 환경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여수=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