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당대림e편한세상아파트 입주자대표회 제공

경기도 고양시의 한 아파트 단지가 입주민 등 이웃간 소통과 공동체 나눔 활성화를 위해 앞장서고 있다.

고양시 성사동 원당대림e편한세상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는 지난 19일 아파트 단지 내 마로니에 공원에서 아나바다 장터, 먹거리 바자회 및 팀(가족) 노래자랑 음악회 등 가을축제를 개최했다.


원당대림e편한세상아파트는 총 1486세대가 거주하는 아파트 단지로 지난 5월 고양시 자치공동체 지원센터에서 공모한 아파트 공동체활성화 지원(시범) 사업에 선정됐다. 이 단지는 공동체활성화 지원금과 함께 공동체활성화 비용을 마련해 보태는 등 입주민이 함께 참여하고 즐기는 가을축제를 3년째 이어가고 있다.
원당대림e편한세상아파트 입주자대표회 제공

최진열 입주자대표회장은 “아나바다 자원 재활용 및 먹거리 장터 행사를 통해 발생하는 수익금을 외부지원이 미흡한 단지 내 경로당 재정에 적극적인 도움을 주기로 했다”며 “원당대림e편한세상아파트 입주민이 함께 참여하는 축제를 통해 이웃들 간 따뜻한 만남의 기회를 제공하고 입주민들과 함께 더불어 행복하게 살아가는 아파트 공동체를 만들어 나가고 싶다”고 밝혔다.

고양=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