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선수 디온테 버튼. 뉴시스

KBL에서 종횡무진한 뒤 NBA로 떠난 디온테 버튼(오클라호마시티)이 미국에서도 고추장을 인스타에 올려 한국 음식에 대한 변함없는 관심을 보였다.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추장을 선보인 NBA 농구선수 디온테 버튼. 디온테 버튼 인스타그램 캡처

디온테 버튼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너희들은 이 소스가 뭔지 모를 거야”라는 글과 함께 고추장과 갖가지 음식들을 게재했다.

디온테 버튼은 지난 2017 NBA 신인 드래프트에 선발되지 못하고 KBL 리그에 합류한 것이 한국과의 첫 인연이 됐다. 이후 2017-2018 KBL 시즌까지 원주 동부 프로미 선수로 활동하면서 시즌 평균 23.5점 8.6리바운드 3.7어시스트를 기록해 외국인 MVP로도 선정됐다.

버튼은 지난 여름 NBA 서머리그에서 인상적인 데뷔전을 치렀고 총 32경기에서 평균 7.5분을 출전하면서 2.6점 0.9리바운드를 기록했다. 그 결과로 버튼은 오클라호마시티 선더와 정식 계약을 맺었고 2019-2020 NBA 시즌까지 오클라호마시티에서 벤치 요원으로 자리 잡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김영철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