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창녕군 남쪽 15Km 지역에서 진도 3.4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

기상청은 27일 오후 3시 37분쯤 경남 창녕군 남쪽 15Km 지역에 3.4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진앙은 북위 35.41도, 동경 128.49도이며 지진 발생 깊이는 11km이다.

경남지역의 최대 진도 4(IV) 규모로, 실내에서 지진을 느끼고 그릇과 창문 등이 흔들리는 정도의 진도였다.

지자체와 소방당국은 휴대폰 문자 발송하는 등 안내방송을 송출하며 안전 주의를 당부했다.

부산=윤일선 기자 news8282@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