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송가인의 단독 콘서트 ‘가인이어라’를 안방에서 다시 만난다.

17일 밤 12시 5분 MBC에서 송가인의 ‘가인이어라’가 특별 편성을 확정, 전국 각지로 전파를 탈 예정이다.

이번 ‘가인이어라’는 본방송과 재방송의 높은 시청률에 힘입어 편성됐다. 현장을 찾지 못한 팬들은 ‘가인이어라’ 방송을 통해 송가인의 신곡 ‘서울의 달’, ‘이별의 영동선’ 등 다양한 무대를 만나볼 수 있게 됐다.

앞서 방송된 ‘가인이어라’는 본방송에서 전국 기준 시청률 6.8~8.5%를, 재방송에서 6.6%를 기록하는 등 ‘시청률 보증 수표’라는 송가인의 수식어를 입증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대세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송가인은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시즌2 ‘청춘’까지 합류, 친오빠가 속해있는 국악팀 ‘바라지’와 함께 신선한 무대들로 관객과의 소통까지 예고한 바 있다.

송가인과 정미애, 홍자, 김소유, 하유비 등이 함께할 ‘청춘’ 콘서트는 오는 29일 청주에서 시작된다.

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