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가 19일(현지시간) 중국에서 공개한 갤럭시 폴드 5G 모델. 연합뉴스

삼성전자가 중국 시장에서 5세대(5G) 이동통신을 지원하는 갤럭시 폴드를 추가로 출시한다. 중국 최고 부유층이 타킷이다. 아직 가격은 공개하지 않았지만 중국 매체들은 2만위안(332만원) 이상으로 추정하고 있다.

20일 삼성전자의 중국 시나닷컴 마이크로블로그 계정에 따르면 이 회사는 전날 우한(武漢)에서 행사를 열고 ‘심계천하’(心系天下) 시리즈의 갤럭시 폴드 한정판을 공개했다. 심계천하 시리즈는 삼성전자가 중국의 부유층을 상대로 발매해온 초고가 한정판 모델이다.

이날 공개된 갤럭시 폴드는 한 색으로 된 기존 제품과 달리 한 쪽 뒷면은 흰색, 다른 쪽 뒷면은 검은색을 띠고 있다. 4G 전용 모델로 출시된 기존 갤럭시 폴드와 달리 이날 공개된 제품은 5G 모델이다.

삼성전자는 내달 심계천하 시리즈 갤럭시 폴드를 출시할 예정이지만 아직 가격은 공개하지 않았다. 중국 매체들은 새 제품 가격이 2만위안(332만원) 이상으로 일반 갤럭시 폴드 가격인 1만5999위안보다 최소 4000 위안 이상 비쌀 것으로 예상한다.

삼성전자가 19일(현지시간) 중국에서 공개한 갤럭시 폴드 5G 모델. 연합뉴스

삼성전자는 지난 8일 중국 시장에서 갤럭시 폴드를 출시했다. 정확한 물량은 공개되지 않고 있지만 첫날 매진에 이어 후속 판매도 호조를 이어가고 있다. 경쟁사인 화웨이도 14일 첫 폴더블폰인 메이트 X를 출시해 첫날 물량이 수초 만에 매진되는 등 중국 소비자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강주화 기자 rula@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