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정부가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 통보의 효력을 정지한다고 발표한 것과 관련해 일본 정부 관계자가 지소미아와 수출 규제는 별도의 문제라는 입장을 밝혔다고 교도통신이 22일 보도했다.

일본 정부 관계자는 지소미아 종료 유예와 한국에 대한 수출규제와의 연관성에 대해 “일본의 입장은 변하지 않았지만, 대화는 해 가겠다”고 말했다.

일본 정부의 한 소식통도 교도통신에 “(한국 정부의 지소미아 종료 철회는) 한국에 대한 수출 관리와 별도의 문제라는 입장은 전혀 변하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통신은 그러면서 일본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한국과 일본 양국 정부가 무역관리에 대한 협의를 시작하기로 합의했다”고 전하기도 했다.

김남중 기자 njkim@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