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에 날린 아드레날린 한방에 날린 전 재산 날린 그땐 내가 깡패가 되는 거야... 마포대교는 뚫렸다.

은둔생활을 하느라 현대 문물을 접해본 적 없이 오직 번뜩이는 영감과 음악적 재능으로만 곡을 쓰는 카피추 선생님의 순수 창작곡이 화제다. 유병재씨의 유튜브 영상 ‘창작의 밤 표절제로’에 나온 뒤 엄청난 인기를 얻자 최근엔 본인 유튜브 채널도 만들었다. 그런데 왠지 어디선가 들어본 것만 같은 익숙함…. 그래도 카피추 선생님이 법정에 가실 일은 없겠지? “표절의 기준이 뭔지 취재해 달라”는 의뢰가 들어와 저작권 전문 변호사에게 물어봤다.


▲ 영상으로 보기!

뉴스 소비자를 넘어 제작자로
의뢰하세요 취재합니다
유튜브에서 ‘취재대행소 왱’을 검색하세요


김지애 기자, 제작=홍성철 amor@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