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대적인 리빌딩에 직면한 한화생명e스포츠가 ‘하루’ 강민승(정글러)와 ‘사케’ 이중혁 코치를 영입했다.

한화생명은 26일 공식 창구를 통해 강민승과 이중혁 코치의 합류 소식을 전했다. 이로써 유일하게 팀에 남은 ‘라바’ 김태훈(미드)과 강민승이 중원에서 호흡을 맞추게 됐다. 아직 탑, 바텀(원거리딜러, 서포터)은 공석이다. 코칭스태프는 손대영 감독을 중심으로 정노철 코치, 이중혁 코치가 호흡을 맞춘다.

한화생명은 “날카롭고 영리한 플레이 스타일의 강민승 선수가 더욱 공격적인 한화생명e스포츠를 함께 만들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히오스 레전드 이중혁 코치는 본인의 선수 경험을 바탕으로 프로 e스포츠 선수로서의 마인드 강화와 멘탈 관리, 전력 분석에 도움을 줄 예정”이라고 소개했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