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 청소년 창의 워크숍 SEED 이미지. 스마일게이트 제공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청소년 창의 워크숍 SEED의 시즌8 참가자를 다음달 11일까지 모집한다.

SEED는 청소년들을 가능성의 ‘씨앗’으로 보는 의미와 함께, ‘스스로의 힘으로 탐구하고 미래를 발견하자(Self-Encouraging, Exciting-Discovery)’는 목표로 시작 된 희망스튜디오의 창의 워크숍이다. 스마일게이트에 따르면 희망스튜디오는 창의 코딩 프로그램 ‘스크래치’의 창시자 미첼 레스닉 교수가 재직 중인 美 MIT미디어랩, 英 공영방송 BBC 산하 마이크로비트 교육재단 등 글로벌 창의 학습 전문 기관과 협업을 통해 소프트웨어, 물리컴퓨팅 등 다양한 분야로 SEED 워크숍의 프로그램을 심화·발전 시켜오고 있다.

12월 21일 시작하는 SEED 시즌8는 ‘십대의 시간(時間)’을 주제로 ▲피타고라스의 사운드 스튜디오 ▲돈키호테의 사냥술 ▲미켈란젤로의 시간 예술 ▲시간을 보는 타임 머신 등 소프트웨어, 사운드, 영상 분야의 최신 기술과 예술을 융합한 다양한 워크숍이 진행될 예정이다.

희망스튜디오는 SEED 시즌8에 자녀들의 참가를 원하는 학부모를 대상으로 한 설명회를 오는 30일 오전 11시 판교 스마일게이트 캠퍼스 사옥 지하 1층 퓨처랩(Future Lab)에서 진행한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