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란’ 최현준이 드래곤X에 합류했다.

드래곤X는 4일 보도자료를 통해 최현준 영입 소식을 전했다.

지난 2019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 서머에서 데뷔한 최현준은 공격적인 플레이로 인상적인 장면을 여럿 남겼다. DRX는 “최현준 선수의 실력은 물론 아직 발현되지 않은 잠재성을 높이 평가했다”고 영입 배경을 설명했다.

최현준은 “DRX에서 새 시즌을 시작하게 돼 영광이다. 팀 분위기도 좋고, 익숙한 얼굴이 많아 적응에 어려움이 없다. DRX, 좋은 동료들과 연습하며 빠르게 성장해 기대 이상의 경기력을 보여주겠다. 팀의 목표 달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최상인 드래곤X 단장은 “우리 선수단은 모두 최현준 선수의 기량을 높게 평가했다. 아직 최현준 선수가 보유한 잠재력을 전부 보여주지 못했다고 생각한다. 최고의 지도자인 김대호 감독의 지도 하에 기량을 마음껏 펼칠 수 있을 것이라고 확신한다. 최현준 선수가 세계 최고의 탑 라이너가 될 때까지 전폭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