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김건모가 과거 한 여성을 성폭행했다는 주장이 제기된 가운데 김건모 측이 사실무근이라며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김건모 소속사 측은 6일 오후 “김건모를 둘러싼 성폭행설은 절대 사실이 아니다”라며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으로 법적 대응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강용석 변호사가 소장을 맡고 있는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는 이날 ‘충격단독, 김건모 성폭행 의혹’이라는 제목으로 영상을 게재했다. 이 영상에는 강 변호사와 김세의 전 기자, 변희재 시사평론가가 출연해 피해자 A씨로부터 직접 파악한 사실이라며 과거 김건모가 서울 강남에 위치한 한 유흥주점에서 A씨를 성폭행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월요일에 고소장이 제출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김건모는 피아니스트 겸 작곡가 장지연과 최근 혼인신고를 하고 법적 부부가 됐다. 내년 5월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김남중 기자 njkim@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