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무료 공공 와이파이’가 외국인들이 뽑은 서울시의 우수 정책인 것으로 조사됐다.

서울시는 지난달 19∼26일 국내외에 거주하는 외국인을 대상으로 ‘2019 서울시 우수정책 투표’를 진행한 결과, 12개 정책 중 서울 전역 무료 공공 와이파이 정책이 1위에 뽑혔다고 8일 전했다.

6개 외국어 홈페이지에서 진행된 이번 투표에는 총 1만1872명이 참여했다. 공공 와이파이 정책은 6244표(중복 투표 가능)를 얻어 1위에 올랐다. 2위는 비상용 공공 생리대 지원 정책(4383표), 3위는 청년수당(3597표)이었다.

박진영 서울시 시민소통기획관은 “투표 결과는 향후 도시 이미지 확산을 위한 콘텐츠 수립에 참고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은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