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일산 현대 모터스튜디오에 마련된 ‘나만의 현대차(茶) 방향제 만들기 블렌딩 체험존’. 현대차 제공

현대자동차는 브랜드 체험 공간인 현대 모터스튜디오에서 ‘현대 차(茶)’ 3종을 증정하는 크리스마스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현대차가 연말을 맞이해 펼치는 이번 캠페인은 운전 습관 개선을 위해 국내 블렌딩 티 전문가와 함께 특별히 개발된 차를 엽서 형태 포장에 담아 현대 모터스튜디오를 방문한 고객들에게 제공하는 이벤트다.

현대 차는 도로 정체, 얌체 운전 등 운전 중 화가 나는 상황에서 마음을 진정시켜주는 ‘스위티(애플파이 티)’, 졸음운전 예방에 도움을 주는 상쾌한 느낌의 ‘세이프티(페퍼민트 루이보스 블렌디드 티)’, 장거리 운전으로 피로한 기분일 때 마실 수 있는 ‘액티비티(캐모마일 레몬밤 블렌디드 티)’로 구성돼 있다.

현대 모터스튜디오 방문 고객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나만의 현대 차’ 이벤트도 진행된다. 현장에서 운영되는 블렌딩 체험존에서는 차 재료를 활용해 방향제를 만들어 볼 수 있으며 전문가와 함께 나만의 차를 만들어 볼 수 있는 ‘현대 차 블렌딩 클래스’도 진행된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차’라는 발음 상의 공통점도 있지만 차(車)가 사람과 사람을 이어주는 매개체이듯 차(茶)를 마시며 마음과 마음을 나눌 수 있다는 특징에서 착안해 실험적 캠페인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임세정 기자 fish813@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