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태영(왼쪽 세번째) CJ대한통운 부사장과 김장봉사자들이 지난 6일 경기 광주 곤지암메가허브터미널에서 ‘2019 사랑의 김장김치 나누기' 행사 중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CJ대한통운 제공

CJ대한통운이 지난 6일 경기 광주 소재 곤지암메가허브터미널에서 지역 사회에 전달할 ‘2019 사랑의 김장김치 나누기’ 행사를 진행했다고 8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기업이 주도하던 기존 방식에서 한 발 나아가 지역주민이 함께 참여하는 지역밀착형 봉사로 진행됐다. 정태영 CJ대한통운 부사장 등 임직원 20여명과 초월읍이장단협의회 30여명, 인근 지역 초등학교 학부모회 20여명 등 80여명이 참여해 지역사회와 이웃을 위한 김장김치를 손수 담갔다.

CJ대한통운의 김장 행사는 지난달부터 서울, 인천, 대전 등 다양한 지역에서 총 12개 프로그램으로 전개되고 있다. 임직원 300여명이 담근 김장김치만 무려 4000포기, 무게로는 8t이 넘는다. 이날 은 해당 지역을 담당하는 CJ대한통운 경기광주지점, 택배허브운영팀 등이 참여해 이웃 사랑을 실천ㅆ다.

임세정 기자 fish813@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