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 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7일(현지시간) 백악관 사우스론(남쪽 뜰)에서 대통령 전용헬기 마린원에 오르기 전 기자들과 얘기를 나누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기자들에게 "북한이 적대적으로 행동한다면 나는 놀랄 것"이라며 자신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내년 11월 미국 대선에 개입하길 원한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ymarshal@yna.co.kr/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은 8일(현지시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적대적으로 행동하면 사실상 모든 것을 잃게 될 것이라는 취지로 강력히 경고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서 “김정은은 너무 영리하다”며 “그가 적대적 방식으로 행동하면 잃을 것이 너무 많고 사실상 모든 것(을 잃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정은은 미국 대통령과의 특별한 관계를 무효로 하고 싶어 하지 않으며 (내년) 11월 있을 미국 대통령 선거에 개입하고 싶어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문동성 기자 theMoo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