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한국뇌성마비복지회, 이제너두㈜ 폐쇄형 복지쇼핑몰 구축 협약 체결

한국뇌성마비복지회는 복지몰 오픈을 앞두고 한국뇌성마비복지회 김태섭 회장(오른쪽)이 20일 이제너두(주) 권태국 마케팅기획부문장과 협약을 맺은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뇌성마비복지회 제공

한국뇌성마비복지회(회장 김태섭, 이하 복지회)와 이제너두(주)(대표이사 송동진)는 20일 한국뇌성마비복지회에서 오뚜기복지쇼핑몰(이하, 복지몰) 구축을 위한 전략적 업무 계약을 체결했다.

복지회는 2020년 2월 폐쇄형 복지몰을 구축해 뇌성마비인과 가족, 자원봉사자 및 후원자, 법인 및 산하기관 임·직원에게 품질 좋은 상품들을 시중가보다 최대 20% 이상 저렴한 금액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또한, 뇌성마비인을 포함한 장애인용품 전용관인 “오뚜기복지전용관”을 설치해 다양한 용품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고, 뇌성마비인들이 직접 생산하는 제품을 폭넓게 판매하는 등 전방위 사회서비스를 지원하는 복지몰을 구축할 계획이다.

복지회 김태섭 회장은 “매달 복지몰 수익의 일정 부분을 이제너두㈜측에서 복지회에 후원하기로 업무 제휴를 한 것에 대해 감사한 마음을 전한다”며 “복지몰 운영을 통한 후원금은 뇌성마비인들의 더 나은 삶을 보장하는 복지사업에 유용하게 사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동사업 제휴를 맺은 이제너두㈜ 송동진 대표이사는 “폐쇄형 복지몰 전문 기업인의 노하우를 살려 뇌성마비인들에게 더 많은 혜택이 돌아가는 사이트를 구축해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