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넥스트이노베이션-대전대학교, 26일 ‘제1회 시각장애인 특수교육 3-Way 리빙랩 컨퍼런스’ 진행


넥스트이노베이션과 대전대학교 LINC+ 사업단이 ‘제1회 시각장애인 특수교육 3-Way 리빙랩 컨퍼런스’를 진행했다.

‘제1회 시각장애인 특수교육 3-Way 리빙랩 컨퍼런스’는 넥스트이노베이션과 대전대학교 LINC+ 사업단이 공동 주최하고 대전광역시와 대전광역시교육청 및 정보통신산업진흥원,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 후원했으며, 넥스트이노베이션 서인식 대표, 대전대학교 이종서 총장을 비롯해 대전광역시의회 우승호 시의원, 대전광역시시각장애인연합회 회장, 대전시립산성종합복지관 이상용회장,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 김진규 원장, 대전대학교 산학부 총장 겸 이영환 교수 등 관계자 100여 명이 자리를 빛냈다.

컨퍼런스는 대전대학교 30주년 기념관 하나컨벤션홀에서 진행되었으며, 시각장애 특수교육의 중요성과 지역 우수 소셜벤처 기업의 관련 기술 소개 및 대학 연계 해결 방안을 위해 마련되었다.

이날 환영사를 맡은 넥스트이노베이션 서인식 대표는 “시각장애에 대한 이슈와 특수교육, 점자의 중요성을 주제로 한 세미나 컨퍼런스는 아마 대한민국에서 처음일 텐데 올해를 기점으로 매년 꾸준히 진행하기로 결정했다”라며, “이 행사를 통해 시각장애인에게 어떻게 해야 하는지, 특수교육에 있어 점자가 왜 중요한지, 우리 모두를 위해 어떤 고민을 해야 하는지 확인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진 이종석 총장의 환영사와 설동호 교육감, 김진규 원장 등의 축사로 시작을 알린 이번 컨퍼런스는 1부와 2부로 나뉘어 진행되었다.

1부는 ‘대전대 LINC+ 사업 3-Way 리빙랩 사례 소개’와 ‘대전맹학교와 함께하는 예술교육 활동 사례 소개’, ‘특수교육 관련특강(시각장애와 점자이야기/시각장애인 고등교육의 쟁점과 과제)’, ‘토크콘서트’ 등으로 구성되었으며, 2부는 LI Networks(엘아이 네트웍스)의 ‘시각장애인용 교구재 개발 3-Way 리빙랩 사례’ 소개, 주식회사 피씨티(PCT)의 ‘멀티라인 점자디스플레이 Tactile Pro(텍타일프로)’ 소개, 넥스트이노베이션의 ‘모두를 위한 SENSEE(센시)’의 기술 시연으로 이루어졌다.

특히 넥스트이노베이션의 ‘SENSEE(센시)’는 시각장애인 학생들을 위해 개발한 서비스로, 점자를 제작하는 점역사와 교정사들이 보다 쉽고 빠르게 점자를 제작할 수 있도록 돕는 소프트웨어이다. 점자 변환과정에서 발생하는 오류 위치를 자동으로 찾아주는 기술을 독자 개발해 2019년 특허 등록을 완료했으며, 자체 데이터를 통해 점자 가이드를 자동 생성하고 점형 제거 및 추가 등 간편한 조작으로 편의성을 증대했다.

Tactile Pro(텍타일프로)를 시연한 주식회사 피씨티(PCT) 정정일 대표는 “시각장애인들에게 행복한 정보화 세상을 제공하는 것이 목표”라며, “넥스트이노베이션과의 협력을 통해 다양한 콘텐츠를 탑재시켜 세계 선도 수준의 핵심 기술 경쟁력을 확보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넥스트이노베이션 서인식 대표는 “시각장애인을 포함한 우리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콘텐츠를 만드는 것이 목표이다. 편견으로 인해 누군가가 소외 받는 일이 생기는데, 넥스트이노베이션은 inclusive design처럼 복합적으로 즐길 수 있는 이슈를 갖고 우리 모두가 즐길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넥스트이노베이션 ‘센시’의 모든 자료는 서버에 공유되어 있으며, 시각장애인이 원하는 선택지에 맞게 활용할 수 있다. 텍스트파일 또는 점자파일을 갖고 있는 점자단말기로 소리도 듣고, 프린터로 출력해 책으로 즐길 수도 있으며, 다양한 업체와 제휴를 시작해 그들의 교육자료를 센시로 변환하는 서비스도 제공한다.

디지털기획팀 이세연 lovok@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