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조정석. 2019 S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드라마 ‘녹두꽃’의 조정석이 ‘2019 SBS 연기대상’ 중편 드라마 부문 남자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지난달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 프리즘 타워에서 SBS 연기대상이 열렸다.

수상 직후 조정석은 “행운이었다고 생각한다. 유의미한 한 시대를 담았던 뜻깊은 작품으로 상을 받을 수 있어서 더할 나위 없이 기쁘고 행복하다”며 소감을 밝혔다.

배우 조정석. 2019 S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조정석은 “동학농민혁명과 전봉준 장군의 시대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가 저희 녹두꽃이었다. 연기였지만 마치 그 시간을 살아본 것 같았다”며 “뜨겁게 울고 웃었던 시간이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계속해서 저를 응원해주는 우리 팬분들 너무 감사하고 사랑한다”며 ”함께 고생한 스태프들과 보조출연자들에게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조정석은 가족들과 더불어 “공식 석상에서 이런 이야기는 안 하는데 콘서트 때문에 힘들 텐데 뒷바라지해주는 아내 지연아(거미) 사랑해”라고 말하며 울먹이는 모습으로 감동을 안겼다.

소설희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