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황범순 의정부 부시장, 취임식 생략하고 업무 시작

안병용 의정부시장에게 임용장을 전달받는 황범순 의정부시 부시장. 의정부시 제공

경기도 의정부시는 황범순 제33대 의정부시 부시장이 취임식을 생략하고 2일부터 업무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황 부시장은 격식과 권위에 얽매이지 않고 소탈한 성품으로 취임식을 생략, 간부 공무원과의 회의 후 시의회를 방문해 취임 인사를 했다.

황 부시장은 “안병용 의정부시장의 시정철학을 바탕으로 소통과 협업이라는 가치를 행정에 녹여내 고산동 복합문화융합단지 조성사업, ‘The Green & Beauty City’ 프로젝트 등 의정부시의 역점 사업들을 추진력 있게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황범순 의정부시 부시장이 간부공무원들과 회의를 갖고 있다. 의정부시 제공

의정부시는 중앙부처에서의 폭 넓은 경험과 탁월한 리더십을 겸비한 황 부시장이 공직사회에 활력을 불어 넣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황 부시장은 1999년 제42회 행정고시에 합격해 공직 입문 후, 국민안전처 안전점검과장, 행안부 지방인사제도과장, 경기도 혁신산업정책관 등을 역임했다.

의정부=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