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장애인고용공단 경기북부지사(지사장 이효성, 이하 공단)와 의료법인 우리의료재단 김포우리병원(이사장 고성백, 이하 김포우리병원)은 2일 오전 9시 신규 채용된 발달장애인 4명에 대한 임용식을 개최했다.

임용식은 지난해 9월 공단과 김포우리병원이 의료분야 장애인고용 확대를 위해 체결한 장애인고용증진협약의 후속조치의 일환으로 신규 채용된 발달장애인 근로자의 성공적인 직장생활을 축하·응원하기 위한 목적으로 개최됐다.

첫 출근한 발달장애인 4명은 공단의 중증장애인 지원고용 프로그램을 통해 김포우리병원 최초의 ‘휠마스터’(휠체어 수리 및 세척 직무)로 일하게 됐다. 공단은 추가로 근로지원인을 배치해 이들의 직장 적응과 고용 유지를 지원할 예정이다.

공단 이효성 지사장은 “김포우리병원이 협약 이후 실질적인 장애인 채용 노력을 통해 발달장애인이 가장 잘 할 수 있는 직무 중 하나인 휠마스터 직무에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했다”며 “이 채용사례가 다른 병원에도 확산되기를 희망한다”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김포=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