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에서 현직 경찰관이 장난감 권총으로 주민들을 위협한 혐의로 입건됐다.

제주서부경찰서는 모형 총으로 주민을 위협한 혐의(총포화약법상 모의총기 소지금지 위반)로 서귀포해양경찰서 소속 강모(47) 경사를 입건했다고 14일 밝혔다.

강씨는 지난 13일 오후 1시50분쯤 제주시 용담동의 한 마트 주차장에서 지나가는 사람에게 장난감 권총을 겨누고 위협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강씨는 평소 우울증을 앓아 약을 복용하고 있었다. 강씨는 현재 휴가 기간으로, 해경은 강씨의 휴가가 끝나는 대로 징계를 내릴 예정이다.

제주=문정임 기자 moon1125@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