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버모어’ 구교민.

스틸에잇이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팀 ‘아키써틴’을 창단했다고 17일 발표했다.

아키써틴은 ‘오버워치’와 배틀그라운드 프로게이머 출신인 ‘에버모어’ 구교민과 ‘메랄드’ 윤희성, ‘큐리어스’ 이영민, ‘슬라코’ 이규민, ‘규연’ 최규연으로 라인업을 꾸렸다. 이들은 이날 서울 마포구 상암동 OGN e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배틀그라운드 스매쉬 컵 2020’을 통해 데뷔한다.

윤민섭 기자 flam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