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남양주시장은 20일 호평동 소재 남양주시해피누리노인복지관을 찾아 어르신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남양주시 제공

경기도 남양주시는 20일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민족 대명절인 설을 앞두고 노인복지시설을 방문해 어르신들의 애로사항을 듣고 시설 직원들을 격려했다고 밝혔다.

조 시장은 이날 호평동 소재 남양주시해피누리노인복지관을 찾아 강의실 등 시설을 둘러보고, 강의를 듣는 어르신들께 새해 인사를 전했다. 또 직원들을 격려하고 “복지관을 이용하시는 어르신들에게 애정을 갖고 헌신해줄 것”을 당부했다.

조 시장은 노래교실에 참여해 ‘긴 머리 소녀’ ‘울고 넘는 박달재’를 열창한 후 “시가 어르신들이 건강하고 행복하실 수 있는 정책을 펴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어 복지관 이용자 대표들과 티타임을 가지며 어르신들의 애로사항을 경청했다.

한편, 시는 노인 복지증진을 위해 화도읍에 화도노인복지관(가칭)을 추가 건립 중으로 2020년 중 개관을 앞두고 있다. 복지관 추가 개소를 통해 지역을 안배한 균형적인 노인복지를 제공하고 향후 이용하게 될 어르신에게 우수한 서비스 제공으로 어르신들의 삶의 질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남양주=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