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

[속보] 황교안 “총선 압승해 제왕적 대통령제 막을 개헌 추진”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22일 “총선 압승을 통해 제왕적 대통령제를 막을 개헌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황 대표가 개헌을 직접 언급한 것은 처음이다.

황 대표는 이날 서울 영등포구에서 열린 신년 기자회견에서 “대한민국이 정치에 발목 잡히지 않고 지속 가능한 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법적 기반을 만들겠다”며 “4월 총선에서 문재인 정권을 심판하고 자유와 번영의 대한민국을 되찾아올지 폭주를 내버려 둘지 국민이 최종적으로 결정해야 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압도적 총선 승리를 통해 정권의 폭주를 막겠다”며 “범여권의 야합과 의회 폭거를 통해 날치기 처리된 선거법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법도 될려 놓겠다”고 전했다.

박민지 기자 pmj@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