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캡쳐.

배우 유오성이 노안을 고백했다.

유오성은 22일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DJ 김영철은 “오늘 출연한 목적이 있지 않냐”고 물었다.

유오성은 “정글의 법칙에 출연하게 됐다. 8년 장수 프로그램에 출연해서 영광이다”라고 답했다.

이어 김영철은 “정글에 다시 간다면 가져가야 할 물건 두 가지는 무엇이냐”라고 질문했고 유오성은 “돋보기와 약”이라고 대답했다.

유오성은 “공항에서 출입국 신고서도 잘 안 보여 고생했다. 사냥을 나갔는데 거기서도 눈에 보이는게 없어 많이 미안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김영철이 “안경을 쓰는 건 어떠냐”고 권유하자 유오성은 “나이 때문에 자연스럽게 시력이 줄어드는 거니까 낄 생각이 없다”고 말했다.

유오성이 출연한 SBS 예능 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IN 폰페이’는 오는 25일 오후 9시 방영된다.

김현경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