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일 신순식(사진 왼쪽) 독도재단 사무총장과 오병목 천재교육 사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독도재단 제공.

경상북도 출연기관인 (재)독도재단이 천재교육·천재교과서와 ‘국민 독도교재’를 발간한다.

13일 독도재단과 천재교육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전 국민의 확고한 독도 영토주권 개념수립과 역사인식 확대를 위해 독도교육·홍보강화 활동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양 기관은 앞으로 지속가능한 독도 교육과 홍보를 위한 자료 제작 및 보급, 독도 교육 관련 프로그램의 공동 개발 및 운영, 독도 영토주권 강화를 위해 필요한 분야에 협력한다.

또 각 기관에 축적된 독도관련 교육 및 연구 성과물을 기반으로 독도에 대해 알기 쉽고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도록 독도교재도 발간한다.

독도교재는 이달 중순쯤 발간할 예정이다.

신순식 독도재단 사무총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앞으로 독도재단은 교육, 연구 관련 전문기관들과 협업을 통해 독도에 대한 논리적이고 학술적인 대응방안을 발굴하고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독도재단은 일본의 도발에 대응하기 위해 영어·일본어·중국어 등 다국적 언어로 번역한 ‘독도의 진실’을 알리는 프로젝트도 실시할 예정이다.

포항=안창한 기자 changha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