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5일 오후 4시 현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가 총 977명이라고 밝혔다.

중대본은 이날 오전 9시 기준으로 60명이 신규 발생했다고 발표한 데 이어, 이날 오후 4시 기준으로 확진자가 84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하루동안 확진자수는 총 144명 증가했다. 사망자는 2명 증가해 총 10명이 됐다.

9번째 사망자는 대구 신천지증거장막 관련 확진자와 접촉했던 69세 여성이다. 복부 팽만 증상을 보여 경북대병원 응급실을 통해 입원했다가 급성 호흡 부전으로 24일 사망했다. 코로나19 양성 판정은 사후인 전날 오후 9시쯤 나왔다.

10번째 사망자는 58세 남성으로 청도 대남병원에서 확진 판정을 받고 치료를 받다가 이날 오전 사망했다. 정확한 사망 원이은 조사 중이다.

새로운 확진자 84명은 지역별로 대구 44명, 경북 23명, 부산 5명, 서울 4명, 경기 2명, 경남 2명, 충북 2명, 울산 1명, 충남 1명 등이다.

김준엽 기자 snoopy@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