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서울 지하철 1호선 선로 위에서 신원을 알 수 없는 남성이 전동차에 치이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는 27일 오전 6시50분쯤 경기 부천시 경인국철 부천역과 중동역 사이에서 발생했다. 이 사고로 인천 방향 전동차 운행이 1시간 가까이 지연돼 승객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사고를 당한 남성은 10대 후반인 것으로 파악됐다. 전신에 부상을 입고 심폐소생술 조치를 받으며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사고 발생 약 1시간30분 만인 오전 8시쯤 코레일은 공식 트위터를 통해 “오전 7시45분 사고 수습이 완료돼 열차운행이 재개됐다”고 알렸다.

문지연 기자 jymoo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