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여의도순복음교회, 주일예배 모임 없이 온라인 예배로 드린다



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 위임목사)는 3월 1일과 8일 주일예배를 비롯해 모든 예배를 온라인 예배(위성 포함)로 대체한다고 28일 밝혔다.

여의도순복음교회는 “당회원 및 주요 관계자들과 회의를 갖고 국민과 성도들의 안전을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며 “온라인 예배는 오전 9시, 11시, 오후 1시에 드려진다”고 말했다.

앞서 27일 여의도순복음교회는 코로나19 확산에 고통 당하는 대구 시민들을 위로하고 고통에 참여하기 위해 긴급 의료지원금 10억원을 지원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교회는 또 세계하나님의성회 아시아 지역 전 교회와 함께 가정에서 매일 밤 9시(한국시간) 코로나19의 조속한 소멸을 위해 간절히 기도하고 있다.

신상목 기자 smshi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