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대전 건양대병원 최원준 의료원장,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취임


대전 건양대병원은 최원준(58) 의료원장이 건양대 제8대 의무부총장 겸 제10대 의료원장에 취임했다고 3일 밝혔다. 임기는 2년이다.

고려대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외과학 석·박사 학위를 받은 최 신임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은 지난 2000년부터 건양대병원에서 근무했다.

건양대병원에서는 교육연구부장과 진료부장, 진료부원장, 의과대학장, 병원장 등의 주요 보직을 거친 이후 제9대 의료원장 겸 10대 병원장으로 재직했다.

그는 특히 건양대병원 의료원장 겸 병원장으로서 지난 4년 간 병원의 혁신을 이끌고 안정적 노사관계를 구축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최원준 의무부총장겸 의료원장은 “안정적인 의료원 체계 확립과 중증질환 진료의 강화, 상급종합병원 및 연구중심병원으로의 진입 등 다양한 과제를 차근히 풀어갈 것”이라며 “끊임없는 혁신과 안정적인 경영을 통해 대학과 의료원 발전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대전=전희진 기자 heej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