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블소 레볼루션)’ 아시아 시장 출시를 앞두고 티저 사이트를 오픈했다고 17일 밝혔다. 해당 사이트에는 신규 영상도 게재됐다.

넷마블은 오는 24일부터 한국, 일본, 중국, 베트남을 제외한 아시아 24개국에 블소 레볼루션 사전등록을 실시하고 상반기 이들 국가에 정식 출시할 계획이다.

지난 2018년 12월 국내에 출시한 블소 레볼루션은 PC 온라인게임 ‘블레이드 & 소울’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해 원작의 세계관과 콘텐츠를 모바일로 재해석한 모바일 MMORPG다.

이 게임은 한국에서 출시 당일 애플 앱 스토어 매출 1위, 다음날 구글 플레이 매출 2위를 달성했으며, 지난해 대한민국 게임대상 ‘우수상’을 수상했다. 또 구글 플레이의 ‘2019 올해를 빛낸 경쟁 게임’ 및 ‘2019 올해의 베스트 게임’으로 선정된 바 있다.

티저 사이트 속 영상에는 게임의 핵심 캐릭터 진서연의 의미심장한 등장을 예고해 앞으로 벌어질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대만과 태국에서는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개발PD 의 런칭 소감과 게임 소개 영상을 게재했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