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는 군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39명(현재 19명, 완치 20명)으로 전날에 비해 1명 늘었다고 23일 밝혔다. 추가 확진자는 대구 지역 공군에 소속된 간부 1명으로 조사됐다.

이날 오전 10시 기준 군내 코로나19 확진자는 육군 21명(완치 11), 해군 1명, 해병 2명(완치 1), 공군 14명(완치 8) 국방부 직할부대 1명 등이다. 군내 확진자수는 지난 11일부터 38명을 유지해 왔는데 12일 만에 1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군은 전날 기준으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060여명을 격리하고 있다.

박세환 기자 foryou@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