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재희 송파갑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후보는 25일 “사람과 동물이 더불어 살아가는 행복한 송파를 만들겠다”면서 “반려동물 천만시대인 지금 교육부와한국산업인역공단과의 협업을 통해 반려동물 관련 청년일자리 창출을 실현하겠다”고 밝혔다.

조 후보는 “반려동물을 키우는 인구가 천만이 넘는다. 반려동물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면서 반려동물 관련 시장도 급속도로 증가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송파구에는 서울의 다른 지역과 비교하여 동물병원, 애견유치원, 고양이카페 등 반려동물 친화시설이 많이 있다”고 진단했다.


조 후보는 “송파의 반려동물 보호자를 위한 편의시설과 서비스를 적극 유치하겠다. 유기와 유실을 방지하기 위해 지자체 직영 동물보호센터에 대한 투자를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반려동물 전용 보험상품 개발을 지원하고, 진료비 표준화 및 사전고지 제도를 도입하여 비용 부담을 경감하겠다”고 덧붙였다.

박세환 기자 foryou@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