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바른미래당 손학규 전 대표가 지난 24일 박재홍 후보 출마 기자회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손학규 민생당 상임선대위원장의 비례대표 순번이 결국 2번에서 14번으로 수정됐다.

김명삼 신임 공관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공관위 회의 후 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혔다. 후보 순위 1번은 총선 영입인사인 정혜선 가톨릭대학교 의대 교수, 3번은 김정화 공동대표로 변동이 없었다. 2번 자리에는 이내훈 상근부대변인이 올랐다.

김동우 기자 lov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