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서 생후 6주 아기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사망했다.

CNN은 1일(현지시간) 보도를 통해 미국 코네티컷주에서 태어난 지 6주 된 신생아가 코로나19에 감염돼 숨졌다고 전했다.

너트 러몬트 코네티컷 주지사는 이날 트위터에 “지난주 의식 없이 병원에 실려 온 뒤 끝내 숨을 거둔 하트퍼드 지역의 생후 6주 아기가 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전날 밤 확인됐다”며 “무척 가슴 아픈 일이며 우리는 이번 사례가 코로나19와 관련한 합병증으로 숨진 가장 어린 생명 중 하나일 것으로 생각한다”고 썼다.

이어 “이 바이러스는 무자비하게 우리의 가장 연약한 사람들을 공격하고 있다”며 “또한 집에 머물고 다른 사람에 대한 노출을 제한하는 것의 중요성을 말해준다”고 덧붙였다.

문지연 기자 jymoo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