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통합당, ‘세월호 막말’ 차명진 제명한다

미래통합당 경기 부천병 차명진 후보. 뉴시스

미래통합당 박형준 공동선대위원장은 13일 오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차명진 후보에 대한 제명을 신속히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박 위원장은 “김종인 황교안 총괄선대위원장을 비롯한 중앙선대위 모든 분들이 개탄을 했고, 또 다시 물의 일으킨데 대해서 이대로 묵과할 수 없다는 판단을 내렸다”고 말했다. 경기 부천병에 출마한 차 후보가 최근 세월호 문란 행위 발언을 한 데 이어 ‘현수막 ○○○’이라는 표현을 쓰며 물의를 일으킨 데 대해 통합당이 책임을 묻겠다는 것이다. 이미 내려진 탈당 권유 처분보다 강력한 제명 처리를 신속하게 하겠다는 의미다.

이상헌 기자 kmpaper@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