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 아프리카 TV 캡처

아프리카TV BJ 겸 유튜버 감스트가 생방송을 진행하던 도중 시청자가 난입해 방송이 중단됐다.

감스트는 5일 아프리카TV를 통해 BJ 킴성태, 기훈, 봉준과 서울시 강남구 스튜디오에서 합동방송을 진행했다.

그러나 방송이 시작된지 얼마 되지 않아 한 시청자가 난입했다. 시청자는 BJ들을 향해 “잠깐만 나오라고” 등 소리를 치며 훼방을 놓았다.

갑작스러운 난입에 방송은 50분가량 중단됐다. 이후 감스트는 방송을 재개하여 사건에 대한 설명했다.


감스트는 이번 사건이 처음이 아니라며 해당 시청자가 이틀 전에도 감스트 컴퍼니에 난입해 매니저를 폭행한 사실을 밝혔다. 감스트의 매니저는 전치 2주의 부상을 입었다.

그 시청자는 “감스트가 아나운서와 사귀었다” “감스트가 방송에서 나를 모욕을 했다” 등의 발언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감스트는 현재 법적 조치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유승혁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