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BTS, 2년3개월만 일본 정규앨범 7월 발매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방탄소년단(BTS)이 7월 일본에서 2년3개월 만에 네 번째 정규앨범을 선보인다.

8일 방탄소년단 일본 공식 팬클럽에는 “7월 15일 대망의 방탄소년단 일본 4집 ‘맵 오브 더 솔: 7 ~더 저니~’ 발매가 결정됐다”는 공지가 게재됐다. 방탄소년단의 일본 내 정규앨범은 2018년 4월 발매한 정규 3집 ‘페이스 유어셀프’ 이후 2년3개월 만이다. 당시 이 앨범은 판매량이 50만장을 넘어 일본 레코드협회로부터 ‘더블 플래티넘’ 인증을 받았으며, 오리콘 주간 앨범 차트 정상에 오르기도 했다.

이날 게재된 글에 따르면 이번 신보에는 ‘온’ ‘블랙 스완’ 등 지난 2월 발매된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7’에 수록된 곳을 비롯해 ‘아이돌’ ‘페이크 러브’ ‘디오니소스’ ‘작은 것들을 위한 시’ 등의 일본어 버전이 실렸다. 또 TV도쿄 드라마 ‘나선의 미궁-DNA 과학수사’의 주제가로 쓰인 ‘스테이 골드’, 정국이 작곡에 참여한 ‘유어 아이즈 텔’ 등 일본 오리지널 곡과 ‘인트로: 콜링’, ‘아웃트로: 저니’ 등을 합쳐 총 13트랙이 1CD에 담겼다. 2CD에는 ‘스테이 골드’ ‘온’ ‘라이츠’ 등의 뮤직비디오와 메이킹 필름이 총 9개 블루레이 버전으로 수록됐다.

방탄소년단은 일본에서도 신기록을 거듭 세우고 있다. 오리콘 주간 앨범 차트에서 통산 다섯 번째 정상에 오르고, 한국 가수로는 최초로 싱글 ‘라이츠/보이 위드 러브’를 통해 ‘밀리언’(100만장 이상 판매) 인증을 받으며 현지에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일본 대표 가요 시상식인 일본 골드 디스크 대상에서 지난 2월 ‘베스트 아시안 아티스트’ ‘베스트5 싱글’ ‘송 오브 더 이어 바이 다운로드’ ‘베스트 뮤직비디오’ 등 4개 부문 트로피를 들어 올리며 지난해에 이어 다관왕에 오르기도 했다.

강경루 기자 ro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